주식시황

삼성전자 액면분할로 인한 국내주식시장과 국채금리상승으로 인한 미국주식시장 전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8-02-02 10:59 조회1,576회 댓글0건

본문

 

 

2c623bd7e3b78487a01f2b8b7831e889_1517525997_6841.jpg

 

 

미국 뉴욕 주식 시장이 국채의 금리가 상승이 되면서 혼조세를 보이며 마감되었아.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7.32포인트(0.14%) 상승한 2만6186.71에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83포인트(0.06%) 하락한 2821.98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5.62포인트(0.35%) 떨어진 7385.86에 거래를 마쳤다.

미국의 주식 시장 이후 애플,아마존등 몇개기업들의 실적발표 예정이었던 가운데

미국의 국채금리가 상승을 하는 모습이 보이자 미국 주식 시장의 투자자들 심리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미국주식시장 전문가들은 미국 기업들의 실적들이 시장 예상 위로 웃돌고

있긴 하지만, 장기국채금리가 상승이 되면서 미국 주식시장 매도세를 부추기고 있다고 하였다.

또한 2일에 공개되는 비농업부문의 고용부분 발표와 기업들의 실적에 투자자들이

관심을 보여야 한다고 전망했다.

​국내주식시장에서는 삼성전자의 액면분할 뉴스가 핫하다.

많은 개인투자자들이 삼성전자 주식의 액면분할 소식에 매수를 보이고 있지만

이 기회를 노려 기관들과 외국인들이 매도물량을 내던지고 있다.

각 국내 주식 전문가들이 내놓는 삼성전자 액면분할에 대한 의견과 주가 는

삼성전자의 액면분할 소식은 지금 삼성전자의 주가의 단기 호재가 될수 있긴 하지만

그래도 주식의 기본은 기업들의 실적이다.

이렇다 보니 각 증권사들의 삼성전자 목표가들이 낮아지는 모습을 보였다.

생각하는 만큼 삼성전자의 주가는 액면분할 호재로 어마어마한 상승은 하지는 않을 전망이다.

One of the oldest Wall Street adages dictates: “So goes January, goes the year.”

After the S&P 500’s gain of almost 6 percent in the first month of 2018,

that should mean the rest of the year will follow suit.

To be sure, investors list several risks in the market. But many still expect the full year 2018

to follow January, with help from earnings-boosting U.S. corporate tax cuts

and from economic data showing solid global growth trends.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usa-stocks-january/sp-500s-january-gain-suggests-momentum-for-a-strong-2018-idUSKBN1FL6CE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